고승진영약사여래 근본도량, 민족의 영산 팔공총림 동화사

보물 제1693호 보조국사 지눌 진영

관리자 | 2018.10.01 14:38 | 조회 266
  • 보물 제1693호 보조국사 지눌 진영
보조국사 지눌(1158~1210)은 무신난 이후에 정혜결사의 수행방법을 통해 혼탁해진 불교계의 정화, 선교융합을 위해 노력하였다. 흰색의 장삼과 가사를 입고 등 높은 의자에 앉아 석장을 쥐고 오른쪽으로 몸을 튼 자세로 앉아 있는 국사의 모습을 그렸다. 삼매에 잠긴 얼굴과 시선을 이끄는 가사의 녹색조와 붉은 족대, 화려하게 장식된 나전칠기의자, 유려한 필선 등의 섬세한 표현은 우리나라 진영 가운데 수작으로 꼽힌다. 이 진영의 본은 송광사 국사전 보조국사 진영(1780년)과 동일한 초본을 바탕으로 제작되었지만, 섬세한 필치의 인물묘사와 담채에 가까운 옷의 채색기법 등에서 그보다 이른 시기의 작품으로 추정된다. 또한 동화사 사명당대사진영(보물 제1505호)과 세부표현 및 필선 등 화풍이 매우 유사하여 동일시기에 제작된 것으로 짐작되므로 보조국사진영 가운데 시기가 가장 올라가며 특히 화질의 면에서 뛰어난 것으로 판단되었다. 현존하는 보조국사 지눌의 진영 가운데 이른 시기의 작품이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상단으로
하단으로